신한카드, 메리어트와 두 번째 PLCC 출시

이민아 기자 | 기사입력 2022/01/12 [10:55]

신한카드, 메리어트와 두 번째 PLCC 출시

이민아 기자 | 입력 : 2022/01/12 [10:55]

 

메리어트 본보이TM 더 클래식 신한카드 출시

 

▲ 사진 설명/메리어트 본보이 더 클래식 신한카드.


[리얼머니뉴스=이민아 기자] 신한카드가 메리어트와 함께 두 번째 글로벌 PLCC를 선보였다. 지난해 3월 메리어트 본보이TM 더 베스트 신한카드에 이은 후속작이다.

 

신한카드(사장 임영진)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과 MZ세대를 타깃으로 ‘메리어트 본보이TM 더 클래식 신한카드(이하 메리어트 클래식 신한카드)’를 출시했다고 12일 밝혔다.

 

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은 전 세계 약 1억5000만 명의 회원을 보유하고 138개 국가에서 메리어트, 웨스틴, 쉐라톤, W, 리츠칼튼, 코트야드, 포포인츠 등 30개 브랜드, 7800여 개 호텔을 운영하고 있는 세계 최대 호텔 그룹이다. ‘메리어트 본보이(Marriott Bonvoy)’는 메리어트 인터내셔널의 멤버십 프로그램으로 포인트 적립을 통한 무료 숙박 등의 서비스를 회원에게 제공한다.

 

‘메리어트 클래식 신한카드’는 MZ세대를 대상으로 한 만큼 연회비는 낮추고, 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 적립 기회를 늘려 일상의 소비가 여행에서 누릴 수 있는 혜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집중했다.

 

먼저 연회비 납부를 완료하고 연회비 주기 내 100만원 이상을 이용한 고객에게 연간 기프트(1만5000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)를 연 1회 제공한다.

 

또한, 기본적립, 추가적립, 특별적립을 통한 다양한 포인트 적립 서비스도 담았다. 이용금액 1000원 당 1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를 기본 적립해주며, 전월 200만원 이상 이용한 고객에게는 1000원 당 0.5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를 추가 적립해준다. 전 세계 메리어트 참여호텔에서 호텔 객실, 레스토랑, 스파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경우에는 이용금액 1000원 당 4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다.

 

아울러 연간 카드 이용 금액에 따라 적립되는 보너스 포인트도 눈여겨볼 만하다. 연회비 주기 내 누적 500만원 이상 이용 시 1000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 적립을 시작으로 누적 1000만원 이상 이용 시 추가 1500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(총 2500포인트), 누적 1500만원 이상 이용 시 추가 5000메리어트 본보이 포인트 (총 7500포인트)를 적립해준다.

 

또한 메리어트 클래식 신한카드 발급 고객에게는 카드 발급과 동시에 메리어트 실버 엘리트 등급(객실 상황에 따라 체크아웃 연장 우대 서비스 등 혜택)을 카드 보유 기간 동안 부여하며, 이용 실적에 따라 골드 엘리트 등급으로 업그레이드할 수 있다.

 

이밖에 국내 메리어트 참여 호텔 라운지에서 무료 음료 서비스(월 최대 2잔, 연 최대 4잔), 공항 라운지 무료 이용서비스(연 2회)를 제공하며, 고객 등급 유지 및 업그레이드를 위해 필요한 실적인 엘리트 숙박 크레딧(Elite Night Credit)을 이용 실적에 따라 최대 10 크레딧을 받을 수 있어 기존 메리어트 본보이 고객에게도 큰 호응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.

 

이 카드의 연회비는 해외겸용(VISA) 14만7000원, 국내전용 14만4000원이다. 카드 서비스와 관련한 자세한 내용은 신한카드 홈페이지 또는 신한카드 모바일 앱, 신한플레이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.

 

이석창 신한카드 페이플랫폼 그룹장은 “지난해 출시한 메리어트 본보이TM 더 베스트 신한카드가 코로나19 상황에서도 국내 호캉스족에게 큰 호응을 얻었고, MZ세대를 중심으로 호텔에 대한 인식 변화가 이뤄지는 트렌드를 반영해 두 번째 상품을 기획했다”며 “향후 신한금융그룹(회장 조용병)의 더 쉽고 편안한, 더 새로운 금융에 발맞춰 포스트 코로나 시기를 대비한 상품 라인업을 지속 확대해 다양한 고객의 니즈를 충족 시켜 나갈 것”이라고 말했다.

 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